헬기 62대·진화인력 1만 3700명 집중 투입

  • AD 내외매일뉴스
  • 조회 160
  • 경제일반
  • 2019.04.06 05:56
<내외매일뉴스=한금실 기자> 산림청은 강원 동해안(고성·속초, 강릉·동해) 산불진화를 위해 5일 오전 6시10분 일출과 동시에 초대형 헬기 4대를 포함한 총 62대의 헬기를 현장에 투입했다고 밝혔다.
 
이날 오전 9시 기준으로 지상에서는 인근 국유림관리소, 지방자치단체, 유관기관 지원인력 2700여 명을 포함 총 1만 3700명이 산불진화 작업에 매진하고 있다.
 
지난 4일 강원도 인제군 남면 남전리와 고성군 토성면 원암리, 강릉시 옥계면 남양리에서 발생한 산불은 강한 바람으로 진화에 어려움을 겪었다.
 
김재현 산림청장은 “진화인력과 장비를 총 동원해 오전 중으로 주불진화를 완료할 계획으로 작업중인 인력과 헬기의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유의해 달라”고 당부했다.
 
한편, 현재 강원도 동해안 지역 등에 건조경보 및 강풍경보가 발령 중이다.
 
 
<자료출처=정책브리핑 www.korea.kr>
 
트위터 페이스북 구글플러스 싸이공감 네이트온 쪽지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